바로가기 메뉴



내용보기
피쉬뱅크
피쉬뱅크좌대 2020-06-28 오후 8:04:43

지난번 기다림에 치쳤을 것도 같은데 꾼은 다시 물가를 찾습니다. 시기상 조과에 대한 기대는 잠시 접어두었고 오늘은 대여섯 마리 정도의 붕어를 살림망에 넣을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. 낚시를 마친 꾼의 입가에는 옅은 미소가 번지고 물가는 꾼에게 다시 오라 속삭입니다.

한 낮에는 파라솔이 필요합니다. 곰표와 신장떡밥도 준비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.

감사합니다.

조황 및 예약문의 : 010-3427-0019

네이버 블로그 : https://blog.naver.com/ejeqnddj


목록